관련 기사 Media report

[아시아투데이]‘젊은 불교’ 표방 2024 서울국제불교박람회 4월 4일 개막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한국불교문화사업단
댓글 0건 조회 507회 작성일 24-03-08 14:25

본문

약 280개 업체 435 부스 참여
'재미있는 불교' 슬로건으로
clip20240306153616

2024년 서울국제불교박람회(2024 Seoul International Buddhism Expo·BEXPO)와 12회 붓다아트페어(The 12th Buddha Art Fair)가 오는 4월 4일부터 7일까지 나흘간,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SETEC)에서 열린다.

6일 불교계에 따르면 서울국제불교박람회와 붓다아트페어는 조계종이 주최하는 행사로, 불교와 고유 전통문화를 널리 알리고 관련 산업의 발전을 위해 2013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10년 이상 지속적인 MICE 사업으로 외연을 넓혀가며 전통·불교 문화산업 발전에 핵심적인 역할을 해오고 있다.


최근 MZ세대들을 중심으로 불교를 기반으로 하는 전통문화에 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서울국제불교박람회와 붓다아트페어에서는 전통적인 불교문화에 젊은 감성을 더한 '재미있는 불교'를 슬로건으로, 약 280개 업체 435 부스가 참여해 다채로운 한국 전통 수행·의식문화 상품 및 서비스를 소개한다.

또한 챗GPT, AI 등 첨단 하이테크놀로지 기술을 활용한 문화유산 복원을 추진하고, 종교의 개념을 넘어 불교를 문화콘텐츠로 즐기는 젊은 MZ세대들을 위해 다채로운 수행문화를 소개하는 체험 행사, 즉석 포토 부스 이벤트 등 다채로운 체험형 전시 및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한다. 이어 사찰음식과 템플스테이, 명상 등 불교문화와 철학 기반의 한국형 웰니스 프로그램을 발굴하고. 실생활에 적용할 수 있는 방법을 제안함으로써 전 세계에 한국적 웰니스를 소개하는 혁신 플랫폼 역할도 수행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전국 각지의 힐링 공간 소개 및 현장 체험프로그램인 '릴랙스위크'와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과 청년들의 마음 수행에 대한 세대공감 대담 프로그램 '담마토크', 시민과 함께하는 한국불교·전통문화 체험프로그램 '흥미진진' 등의 행사도 병행 운영된다.

한편 올해 행사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3월 29일까지 사전등록 시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불교박람회는 홈페이지와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