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 기사 Media report

[경북신문] 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 엑스코에서 7일 개막…지역 불교·전통문화 한눈에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한국불교문화사업단
댓글 0건 조회 32회 작성일 22-04-26 19:09

본문

불교신문사·BBS불교방송 주최…지역 불교문화 자산 어우르는 야단법석

대구무형문화재연합회 ‘장인’ 주제전부터 240여부스 불교전통문화상품전


1648770253ADD_thumb780.jpg 


전통과 현대 넘나드는 다채로운 불교문화·전통예술 한눈에 살펴볼수 있는 불교문화축제가 대구서 열린다.


'2022대한민국불교문화엑스포'가 ‘천년, 신라 불교 문화의 울림’을 슬로건으로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나흘간 대구엑스코 서관 1홀에서 펼쳐진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지친 지역민들에게 문화적 치유를 제공하는 한편 대구경북 지역의 유구한 전통문화 자산을 불자와 시민들에게 선보이는 특별한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7일 오후 2시 개막식에는 행사의 주최사인 불교신문사 사장 현법스님, BBS불교방송 이선재 사장을 비롯해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 대구·경북 지역 정관계 인사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행사는 대한불교조계종, 대구시, 경북도의 후원과 대구시무형문화재연합회, 대한민국명인회, 대구·경북공예협동조합, 한국차인연합회 등의 협력으로 치뤄진다.


이번 엑스포에는 불교와 전통문화산업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문화예술인과 불교문화산업 종사자 등 169개 업체가 참여해 239개 부스를 꾸린다.


이들 예술인들은 공예, 건축, 의복, 식품, 수행의식, 문화산업, 차 등 6개 분야에 걸친 전통불교문화상품전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불교미술은 불교예술전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주제전 ‘장인의 손, 마음에 이르는 창문’은 대구무형문화재연합회와 함께 한다. 단청장, 모필장, 창호장, 대고장, 조각장 등 대구무형문화재연합회 소속 장인들이 일생에 거쳐 이룩한 작품으로 우리민족 고유의 아름다운 불교·전통문화의 세계를 전시장에 불러온다.


기획전은 대구경북의 지자체 콘텐츠와 관광 브랜드를 홍보하는 대구경북 홍보관, 해외 전통 불교문화상품을 전시하는 해외교류전으로 구성됐다.


특별전도 면면이 새롭다. 한국 템플스테이의 사령부인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은 템플스테이 20주년 기념 프로그램과 함께 사찰음식 특별전, 불교문화상품 ‘본디나’ 상품 등을 선보인다.


울주군공예협동조합은 전통기법을 활용한 도자, 의류, 다기, 침구류, 도요, 한지 등 울주군을 대표하는 전통 공예인들의 작품을 홍보한다.


대한민국 명인회는 우리 민족의 고유한 문화와 사상이 담긴 전통문화예술 작품을 준비했고 한국불교미술공예협동조합은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불교미술 작품을 폭넓게 펼쳐 보인다.


1홀 메인무대에서는 매일 오후 2시 따뜻한 불교적 메시지를 전하는 유명 스님들의 초청법문을 라이브로 진행, 송출한다. 8일에는 마가스님의 ‘내 인생에 꽃을 피우자’, 9일에는 주석스님의 ‘치유의 시대, 문화와 예술로 안부를 묻다’, 10일에는 지운스님의 ‘사진, 마음을 꿰뚫다’ 법문이 진행된다.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백담사 템플스테이, 다예감공방, 시니어벤처스, 대구파라미타 청소년협회 등 여러 단체에서 전통문화와 명상, 힐링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범수기자 news1213@naver.com